오색찬란한 등불의 환상여행
오색찬란한 등불의 환상여행
  • 봉재석 기자
  • 승인 2011.12.0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서울 청계천의 밤이 형형색색의 등불로 화려하다.

지난달 4일부터 17일간 열린 ‘2011 서울 등축제’는 그야말로 오색찬란한 등불의 향연이었다. 조선 시대 백성들의 생활상을 재현한 모습에서부터 전래동화의 한 장면과 세계 문화유산, 만화 캐릭터 등 다양한 이야기가 담긴 등이 전시돼있다.

용궁에서 연꽃을 타고 올라온 심청이의 단아한 모습과 수줍게 웃고 있는 새색시를 태운 꽃가마 행렬, 그리고 한창 놀이에 흠뻑 빠진 개구쟁이들의 익살스런 모습 등은 옛 추억을 떠올리며 미소를 짓게 한다.

형형색색의 물고기들은 청계천과 하늘을 헤엄치고, 백조들이 우아한 자태를 뽐내며 한 편에 무리지어 있다. 또한, 지구의 평화를 지키는 슈퍼 히어로들의 늠름한 모습과 함께 ‘아이들의 대통령’ 뽀로로와 친구들은 사람들의 환호성을 자아낸다.

길게 이어지는 청계천 물줄기 위에 유등과 함께 흘려보내는 저마다의 소원이 모두 이뤄지길.

 
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ⓒ 봉재석 기자 jsbong@laborplus.co.kr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